홈 > 알림게시판 > 주요행사
주요행사

기념우표로 만나는 대한민국 관광반세기 역사

김영숙기자 0 322

684c689810f7009567448c35005154bb_1720430199_7972.JPG
 

경북문화관광공사(사장 김남일, 이하 공사)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우정사업본부가 주관하는 2025년 기념우표 발행 사업에 보문관광단지가 선정되었다고 7일 밝혔다.

 

기념우표는 역사적으로 중요한 인물사건 또는 범국가적인 문화유산행사 홍보 등 신청 소재별 다각적인 평가를 통해 발행 대상이 선정되, 공사의 이번 기념우표 사업 선정은 2025년 개장 50주년을 맞이하는 보문관광단지의 역사적인 가치를 부각하고, 새로운 50년 관광 역사를 준비하는 큰 의미를 가진다.

 684c689810f7009567448c35005154bb_1720430212_8573.JPG

내년 4월경 발행되는 기념우표에는 대한민국 1호 관광단지인 보문관단지의 역사적 상징성과 아름다운 경관을 반영하여 2가지 디자인으 제작될 예정이며 공사는 기념우표를 활용한 다양한 국내외 홍보 방안 마련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최근 공사는 보문관광단지 및 육부촌 헤리티지 브랜드화 및 마케팅 기본계획을 수립했다. 이 계획에는 대한민국 관광 발상지인 보문관광단지에서 한국 관광 미래 50년을 꿈꾼다는 비전을 실행하기 위한 대한민국 관광1번길 신설, 50주년 기념 엠블럼 개발 및 기념상품 아이디어 구상, 대한민국 컨벤션 발상지인 육부촌의 건축과 역사 아카이빙 등의 사업이 담겼다. 이번 기념우표 발행 또한 보문관광단지 헤리티지 브랜드화 및 마케팅의 일환으로 추진된 사업이다.

 

또한, 공사는 관광역사 기념과 함께 대한민국 보물 보문Week’운영, 야간경관 조명개선 및 보문관광단지 조경관리 등의 중장기 관광환경 개선계획 등을 수립하여 올해부터 2029년까지 단계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공사 김남일 사장은 “APEC 정상회의가 진행되는 2025년은 공사설립 50주년과 보문관광단지 지정 50주년을 맞이하는 뜻깊은 해이다대한민국 관1번지인 보문관광단지와 육부촌을 관광 역사관 등 브랜드화 마케팅을 전개하여 전 세계인에게 경주 is KOREA, 보문 is 경주를 각인시키고 미래 먹거리인 관광의 백년대계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기사등록 : 김영숙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