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경북소식 > 경북소식
경북소식

영천시, 22억원 규모 전선지중화사업 공모 선정

이순락기자 0 2070

5a8329d603c1e7e30adf68e499db57ab_1699882221_2905.jpg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4년도 그린뉴딜 전선지중화 사업에 선정돼 22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그린뉴딜 지중화 사업은 전통시장 주변, 도시재생뉴딜지역 등 지중화 필요성이 높은 지역의 전신주를 철거하고 전선과 각종 통신선을 지하에 매설해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하고 도시경관을 개선하기 위한 국비지원 사업이다.

 

이에 영천시는 영천공설시장에서 영동교까지 완산로 구간, 280m 구간을 내년 초 한국전력공사·통신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2025년까지 지중화 할 방침이다.

 

이번 사업을 통해 영천공설시장 주변의 도로 미관을 확보하고 보행자 등의 교통 장애, 안전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금년도 지중화사업의 경우 선정에 있어서 한전의 예산 문제 등으로 인해 문턱이 어느 때보다도 높았던 만큼, 영천시의 공모사업 선정이 더욱 빛을 발하고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이번 전선지중화 사업을 통해 영천공설시장 주변 완산로를 특화 거리로 조성하고 영천의 대표 거리로 만들어 상권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등록 : 김영숙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