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경북소식 > 경북소식
경북소식

경주시, 규모 4.0 지진 ... 현재까지 아무런 피해접수 없어

이순락기자 0 903

5be3f05e74e0fdb6551be8e3ccdce6ce_1701346758_8188.JPG
 

경주시가 30일 오전 4:55분경 4.0 규모의 지진이 발생함에 따라 종합상황실을 긴급 가동하고 비상 2단계를 발동하는 등 피해상황 신속 파악 등 즉각적인 대응에 나섰다.

또한 시민불안 해소 및 상황종료 시까지 전 직원 1/5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했다.

 

지진 발생 새벽부터 종합상황실 등으로 99건의 문의가 있었지만, 아직까지 인적, 물적 등 피해 접수는 단 1건도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여진은 총 6건이 발생했지만 모두 규모 0.8~1.5 사이이다.

 

또 월성원전, ·저준위 방사성폐기물처분장 등 원전·방폐장 시설 운영에도 특별한 이상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5be3f05e74e0fdb6551be8e3ccdce6ce_1701346783_3773.JPG

아울러 재난대책본부가 주축이 되어 읍면동, 문화재 관련기관, 하수도처리장, 아파트 단지 등 공공·민간시설 전반에 걸쳐 피해사항 점검 중이나 아직까지 단 1건도 없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경주 황성동에 거주하는 손모씨는새벽에 4.0 지진으로 몇 초간 다소 불안함이 있었으나 특별한 피해사항도 없이 시민들이 평시와 같은 일상을 유지하고 있는데, 일부 언론에서 지진소식을 전하면서 7년 전의 규모 5.8 지진영상 방영으로 마치 이번 지진이 아주 심각하다는 오해를 할 수 있다.”며 전국적인 관심인 만큼 올바른 지진소식 전달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주낙영 시장은지진 피해는 현재까지 없는 것으로 파악됐지만, 만일을 대비하여

소방, 경찰, 기상청, 문화재, 원전 등 관련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전 직원

1/5 비상근무, 재난안전문자 시스템 재점검 등 신속하고 즉각적인 대비태세를 확립하여 시민안전에 최선의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경주시는 재난으로 정신적·심리적 고통을 호소하는 시민들을 위해 재난심리지원 프로그램 및 찾아가는 마음안심버스를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기사등록 : 박희성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