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경북소식 > 경북소식
경북소식

경상북도, 한국의 전통 장(醬) 세계화 첫걸음!

이순락기자 0 817

fc169c212e67cba9b30ba782c4c65ac9_1717058225_8836.jpg
 

경상북도는 30일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한국 장() 문화 계승을 통한 장류 산업의 진흥과 세계화를 위해 경북 한국장 데이를 개최했다.

 

한국장이란 콩 발효식품인 장류(된장, 간장, 청국장 등)의 새로운 이름으로, 장류의 가치와 우수성을 홍보해 소비를 촉진하고 글로벌 시장으로 나아가자는 뜻을 담았다.

 

경상북도는 이날 전국 최초로 콩 발효식품인 장류 먹는 날을한국장 데이로 선언하고, 그 의미를 전달했다.

 

경북은 콩의 주요 산지이자 장()문화에 대한 최초 기록1)과 대맥장2), 소두장3) 식품명인을 보유하고 있다는 점에서 한국 전통 장()의 뿌리이며, 이는 경북에서 시작되는한국장 데이의 의미를 더욱더 뜻깊게 했다.

1) 신라 신문왕(683)이 부인을 맞이하면서 처가에 장()과 시()를 보냄(삼국사기)

2) 보리와 검은콩으로 쑨 메주로 담근 간장, 3) 팥과 밀가루로 메주를 만들어 담근 장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도지사, 주낙영 경주시장, 도의원, 이계호 태초먹거리학교장을 비롯해 도내 장류업체, 우리음식연구회원, SNS서포터즈단, 태초먹거리학교 교육생, 시군 농식품 가공 담당자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fc169c212e67cba9b30ba782c4c65ac9_1717058237_6308.jpg

1부 기념식에는 도내 식품명인 등 6명을 한국장 홍보대사로 위촉했으며, 경북이 주도하는 한국장의 세계화 의지를 담은 퍼포먼스를 진행했다.

 

2부에서는 경북에서 개발한 토종 발효균주 현황 및 기능성 장류 제조기술 연구성과 발표와 도내 우수 장류간편식 된장발효콩 과자 등 제품 관람, 이계호 학교장의 특강(한국장의 세계화 프로젝트)이 이어졌다.

 

또한 참석한 장류업체의 온라인 마케팅 역량 강화를 위해 라이브스튜디오를 설치하고 셀프 판촉전 기회를 제공했는데, 40초 큐브된장, 미역쌀된장국 등 간편식 장류 제품을 소개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특히, 경상북도는 한국 장의 우수성 홍보와 소비촉진을 위해 태초먹거리학교와 공동 기획한한국장 챌린지(esay~)’를 선보였는데, 챌린지는 콩 발효식품을 먹고 인증샷을 찍어 지인에게 사진을 보내는 릴레이 방식으로 진행됐다.

 

첫 주자는 이철우 도지사와 이계호 학교장으로 대국민 참여를 독려하며 경북 한국장 데이의미도 함께 전달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한국의 장()은 선조들의 지혜와 발효과학이 담긴 국가유산으로 그 가치를 계승하고 발전시켜야한다, “오늘 선포식을 시작으로 도내 장류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해 한국장이 K-푸드의 주역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상북도는 올해 농식품의 세계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농식품제조가공산업에 326억원을 투입했으며, 농식품가공의 대전환 추진을 통해 지난해 농식품 분야 매출액은 7조원, 수출액은 1조원으로 역대 최고를 달성했다.



기사등록 : 박희성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