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 > 경북소식 > 경북소식
경북소식

포항시, 많은 비에도 큰 피해 없어…선제적 대응으로 위험 요소 차단

이순락기자 0 255


1ec3cdb6e26ec9837b89e8b40c7ce2c2_1720516963_3533.JPG
 

포항시는 8일 늦은 밤부터 시작한 비가 9일 오전 10시까지 평균 91.3mm(최대 대송운제산 168.5mm)의 많은 비가 내렸지만, 다행히 큰 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시는 호우주의보가 발효된 8일 밤 1130분 비상 1단계 근무를 실시, 읍면동과 시청 전 부서 2명 이상 근무를 실시했다. 이어 9일 오전 040분 호우경보가 발효된 즉시 읍면동 포함 전부서 1/3 비상근무에 돌입하며 급경사지, 산사태 우려 지역 등에 대한 긴급 점검을 실시했다.

 

특히 이번 비는 국지성 폭우로 짧은 시간 많은 비가 쏟아지면서 포항시는 재난 소통방을 통해 실시간 상황을 공유하며 빠른 초동 대처에 나섰고, 위험 요소 발견 시 즉각적으로 처리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했다.

 1ec3cdb6e26ec9837b89e8b40c7ce2c2_1720516977_7434.jpg

또한 읍면동 자율방재단을 소집해 배수로, 빗물받이 및 맨홀, 주요침수구간 정비 등에 노력했으며, 포항시는 시민들에게 위험 지역 접근 자제 등을 담은 안전 안내 문자를 발송해 실시간 상황을 빠르게 알렸다.

 

아울러 죽장면 물놀이 관리지역과 선린대 지하차도, 성곡 지하차도 등 일부 위험 구간을 통제해 사고 발생을 원천 차단했으며, 빗물 펌프장을 적시에 가동해 원활한 배수를 도왔다. 이와 함께 유관기관과 협조 하에 일부 침수 도로와 토사 유출 등 피해가 발생한 곳에 대해서는 즉각적으로 응급 복구를 완료했다.

 

이강덕 시장은 9일 오전 재난안전상황실에서 긴급 회의를 주재해 집중 호우 기간 동안 산사태, 범람 위험 지역 등에 대한 안전조치를 더욱 강화하고, 위험 징후 발생 시에는 읍면동장의 판단하에 주민들을 즉각 대피시킬 수 있도록 신속한 대응을 주문했다.

 

또한 기상 예측과 달리 돌발성 폭우가 관측될 수 있어 이에 대해 기상 관련 전문가와 함께 면밀한 분석을 통해 대비하는 것은 물론 예비 펌프를 불시에 동원할 수 있는 대비 태세를 갖추는 등 시민 안전보호에 전 행정력을 집중해 줄 것을 당부했다.

 

포항시는 향후 공공시설 및 사유 시설 피해가 있는지 면밀히 조사에 나서는 한편 이후 비 예보가 지속적으로 이어짐에 따라 기상 상황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며 선제 대응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비 예보가 계속 이어지고 있어 위험 상황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재난 대비 태세 구축에 만전을 다하고 있다시민의 안전을 항상 최우선에 두고 조금의 위험징후라도 감지되면 즉각 조치될 수 있도록 초동 대응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9일 오후 2시 현재 포항시에 내려진 호우경보는 해제됐으며, 안전 상의 문제로 통제됐던 일부 구간의 도로도 통행이 재개 됐다. , 죽장면 물놀이 관리지역은 현재 통제 중이다.

 



기사등록 : 박희성기자
# [경북미디어뉴스]의 모든 기사와 사진은 저작권법에 따라 무단전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0 Comments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